농 원 소 개

     농 원 보 기

     매 물 보 기 Ⅰ

     매 물 보 기 Ⅱ

     포 토 갤 러 리

     게 시 판

     자 료 실

     방 명 록

     오 시 는 길

   


  admin  
 http://sonamu.org
 병충해예방 [솔잎혹파리]

● 솔잎혹파리 피해상태

솔잎혹파리의 유충은 솔잎 기부에서 혹(충영)을 만들고 그속에서 수액을 흡수하여

소나무는 잎이 자라지 못하고 피해잎은 당년에 낙엽되어(건전잎은 2년만에 낙엽) 소나무의 수세를

악화시키며 피해가 심한 나무는 고사하여 죽는다.

피해엽은 8월경 건전엽 보다1/2∼1/3정도 길이가 짧으므로 정상엽과 쉽게 구별이 되며,

10월이 되면 피해 잎이 갈색으로 변하고 건전잎은 푸르게 있어 먼 곳에서도

솔잎혹파리의 피해를 쉽게 진단 할 수 있다.

8,9월에 피해 잎을 따서 기부에 형성되어 있는 혹(충영)을 쪼개보면 속에 평균 5∼6마리의

노란 유충이 들어 있어 육안으로 식별가능, 피해초기 6월경 솔잎을 뽑아 보면

피해 잎은 서로 떨어지지 않고 붙어 있으나, 건전한 잎은 서로 떨어지므로 쉽게 구별 할 수 있다.

산란여부를 알고자 할 때 두 개의 솔잎사이를 관찰하면 솔잎사이의 중간지점에 흰 아교질 분비물이

붙어 있다 (평균 5∼6개)

● 형태

성충 : 1∼2일

         몸 길이 2㎜정도 복부는 황색을 띠며 5월 초순부터 7월 초순까지 땅속에서 나온다.

         특히 비가 온 후에 많이 나오는데 오후 3시∼5시 사이에 많이 나온다.

         포난수는 약110개이며 90개 산란한다.

난 : 5∼7일

       0.3㎜크기 긴타원형이고 솔잎사이에 아교질 물질과 동시에 산란(5∼6개의 난) 육안으로는

      볼 수가 없으나 아교질은 볼수가 있다. 부화되면 솔잎 기부로 내려간다.

유충 : 1∼2일

       황백색 또는 황색으로 2회 탈피하며 다 자란 유충은 1.7㎜∼2.8㎜이다.

       유충은 충영속(여름)과 땅속(겨울)에 있으며 지상에 노출되는 시기는 솔잎에서 부화 혹이

       생기기 전 까지와, 혹에서 탈출 하여 지상에서 지중으로 들어가기 직전인 1∼2일 정도 있는다.

      솔잎에서 부화된 유충은 솔잎 기부로 내려가 수액을 흡수 충영이 형성되며

      그 속으로 들어가 노숙유충이 될 때까지 자란다.

      다자란 유충은 가을에 빗물과 같이 땅위로 떨어져 톡톡튀면서 땅속1∼2㎝가지 들어간다.

용 : 10일 내외 환경에 따라 차이가 심하다.

        길이 2.3㎜∼2.5㎜이며 머리와 가슴은 담황색 눈과 날개는 흑갈색이다.

        월동한 유충은 지표 가까이 올라와서 고치를 짓고 그 곳에서 용화한다

        심한 지역에서는 지피물이나 흙을 약간만 제거하면 흔히 볼수 있다

        시기 4월 하순∼5월 초중순경


●  생태 및 생활사

1년에 1회 발생 성충은 5월 초순∼7월 초순 사이에 땅속에서 날아온다.

땅속에서 나온 성충은 지표 가까이 날아다니며 풀잎에서 교미하고,

수직으로 날아 솔잎 사이에서 산란한다.

산란된 난은 부화하여 솔잎 기부로 내려가 수액을 빨아 먹으며 그 속에서 자란다.

충영내의 어린 유충은 8월 중순까지 생장이 느리고 8월 하순부터 생장이 빠르다.

다음해 1월 까지 땅으로 떨어지는데 많이 떨어지는 11∼12월 초순이면 비와 같이 떨어진다.

땅속에 들어간 유충은 다음해 4∼5월까지 유충상태로 월동한다.

4∼5월에 지표로 올라와 용이된다.

5월 초순이 되면 성충이 하나둘식 나타나기 시작하여 6월초순경에 최고로 많이 나온다.

6월 중순부터 점차 성충의 출현이 적어지며 6월 말, 7월 초순경 한두마리씩 나오다가 없어진다.

최근 성충 출현시기가 늦어지는 경향이 있다.


● 방제법

- 수간주사

    약종 : 포스팜(다이메크론) 50% 유제.

    시기 : 5월 25일∼6월 30일

- 처리 방법

    피해목의 흉고직경을 측정한 후 이 크기에 다른 약량을 계산하다.

    직경1㎝ 내외의 천공기를 사용 깊이 5∼10㎝로 하되 구멍을 45°각도로 뚫고 약량을 투여 한다.

    약량이 많을 때에는 여러개의 구멍을 뚫고 소정량을 전부 주입한다.

- 유의점

   방제 대상지의 소나무는 빠짐없이 주사. 주사할 수 없는 소나무는 제거한다.

   나무직경에 따라 정확한 약량을 주사. 만약 약량이 적을 때에는 효과가 없다.

   대경목은 여러개의 구멍을 뚫지말고 한 구멍에 주입병을 이용하여 소정 약량을 주입한다.

   흉고별 기준 약량은 표준약량으로 동일한 흉고직경이라도 엽량에 따라 약량을 조절한다.

   여러개의 구멍이나 수년 주사 할경우 구멍을 뚫을때 지면과 수평으로 뚫지말고 수직으로 뚫어야한다.

   수간주사를 시행한 나무는 끈으로 잡아 매어 표시. 빠진 나무가 없게 주사하다.

   동력 천공기로 주사시 5인 1개조로 편성하여 주사하면 효과적이다.

- 약제 살포

   약종 : 리바이짓트 유제, MEP유제

   시기 : 5월 하순∼6월 하순

   회수 : 2∼3회

   배수 : 500∼1000배 회석

- 처리방법

   원액을 물에 500∼1000배액으로 회석, 솔잎 신초에 묻도록 살포한다.

- 유의점
   특수지역, 공원지역, 조경수목 등에 처리한다.

   소나무의 수간에 구멍을 뚫지 않을 경우 시행한다.

   리바이짓트는 맹독성이므로 스미치온(MEP)제를 사용한다.

   신초에 약액이 묻지 않으면 효과가 없으므로 모든 신초에 고루 묻도록 철저를 기하여야 한다.

   처리시기가 늦으면 전혀 효과가 없다.

   약제 근부 처리

   약종 : 데믹 입제

   시기 : 4월 하순∼5월 중.하순

   회수 : 2∼3회

   단목처리 : 수관폭 직하내의 전 면적에 고르게 깊이 15㎝파고

                   하나의 구덩이에10g∼15g을 넣은 후 흙으로 메운다.

   전면처리 : 임내의 지표면에 30㎝∼50㎝ 간격으로 깊이 15∼20㎝파고

                  하나의 구덩이에 3∼5g을 넣은 후 다시 복토한다.

- 유의할 점

   지표식물을 모두 제거하여야 효과적이다.

   가급적 구덩이에 물을 주어 약제가 속히 녹도록 하면 효과적이다.

   구덩이 파기에 어려운 지역은 넓이 2㎝∼3㎝ 되는 쇠파이프로 천공기를

   만들어지표에서 15㎝∼20㎝깊이로 구멍을 뚫고 약제처리한다.
  
   맹독성 이므로 주의할 것 손으로 직접 약을 만지는 일이 없도록 한다.

   가까운 곳에 연못이나 약수터가 있으면 처리 삼가한다.

   가급적 기준 약량 보다 많이 넣도록 한다. 약해는 없다.

   토양조건, 지피물 상태에 따라서 효과면에 많은 차이가 난다.

<자료출처 : http://www.c0c.wo.to>




병충해예방 [솔잎깍지벌레]
병충해예방 [솔껍질깍지벌레]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ChanBi

 


 

 

전북 김제시 흥사동 162-2번지  송정농원 ☎ 063)547-8475 H.P 010-8200-3606
Copyright (c) 2004 송정농원 All rights reserved .   webmaster